최근 수정 시각 : 2018-08-14 02:37:29

6조 직계제

파일:6조 직계제.png

1. 개요2. 내용3. 바깥고리

1. 개요

六曹直啓制. 조선 태종세조 시기에 존재했던 정치체제. 현대 대통령 중심제의 시초라 할 수 있으며, 당시 극도로 강력해진 왕권을 상징하는 제도이다.의정부 왕따시키기

2. 내용

기존의 의정부 서사제와는 달리 실무기관인 6조의 판서들이 국왕에게 직접 보고를 올리고 정책을 결정할 수 있게 한 제도이다. 당연히 의정부 서사제에서는 의정부 3정승을 통해서 왕에게 모든 보고가 올라가고 왕 또한 정책 결정 사항을 의정부에 우선 재가하여야 하므로 정승 및 신료들에게 권력이 집중되지만, 6조 직계제에서는 왕에게 그 정책에 대한 보고가 바로 올라가고 실무기관에게 직접 왕명이 내려지므로, 정승 집단은 자문 기관 수준으로 신권이 떨어지고 왕권이 크게 강화된다.그래서 의정부가 빡친거일수도

때문에 6조 직계제가 시행된다는 것은 그 자체만으로도 엄청나게 왕권이 강해졌음을 의미한다. 강력한 왕권을 구축하지 못했다면 시행하는 것 자체가 힘든 정책이다.

또한 이 6조 직계제가 시행되던 시기에는 신권을 효과적으로 견제하는 국가 시스템 또한 처음으로 구축되었다. 태종 시기에는 문하부 낭사를 사간원으로 독립, 왕의 직속기구화하여 본격적으로 간관들이 훈신들을 견제할 수 있게 하였고, 세조 시기에는 도승지가 기존 삼정승의 위세를 견제하여 정치 균형을 이루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러한 견제 시스템들은 6조 직계제가 폐지된 이후에도 살아남아 국가 권력의 일부 비대증상을 막고 균형을 이루게 하는데 이바지했다. 조선 후기에 망조가 드는 것은 이러한 정치 견제 시스템들이 차츰 무너지면서 시작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후에도 때에 따라 의정부의 권한이 약해지거나 강해지거나 하지만, 일반적으로는 성종경국대전에서 의정부 중심체계를 법적으로 완전히 확립한 이후부터 6조 직계제는 더 이상 시행되지 않았다.

여러모로 현대 대통령 중심제와 비슷한 제도이다. (6조 직계제&대통령 중심제 vs. 의정부서사제&의원내각제)

3. 바깥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