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3 19:16:57

동창률


건국훈장 애족장 수훈자
파일:건국훈장애족장약장.jpg
{{{#!wiki style="color:#fede58;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color:#555555"
파일:건국훈장애족장.jpg
가재연 가재창 감익룡 강경진 강계대 강공흡 강관순
강국두 강국보 강규묵 강규수 강규진 강규찬 강극모
강금종 강기보 강기팔 강기함 강기형 강기환 강남섭
강달룡 강대근 강대려 강대선 강대순 강대여 강대열
강대영 강대한 강덕근 강덕재 강만년 강만선 강면하
강명수 강명호 강명화 강명환 강목구 강몽락 강주룡
고담룡 고영완 곽태진 김광제 김락 김산 김산(1898)
김삼 김연일 김영관 김용환 김용환 김필순 나경호
나기창 나대화 나덕환 나동규 나만규 나병규 나상준
나석현 나선봉 나성돈 나성운 나성일 나성호 나순조
나순화 나용기 나은주 나응환 나재성 남상목 단경옥
더글라스 스토리 독고준 동방석 동시준 동창률 류기종 류기준
류연술 류재영 마성만 마신엽 마용하 마천룡 맹승재
맹종섭 맹희준 명경안 명운행 명의택 명이항 명창하
명희선 모명순 문세현 문시환 박갑주 박건채 박금녀
박강협 박경구 박경용 박경주 박경준 박경집 박경채
박경팔 박경하 박계도 박계석 박계천 박계혁 박공근
박관옥 박광 박광순 박광제 박광훈 박귀돌 박규병
박규징 박기영 박기운 박기원 박기준 박승유 박자혜
박종길 배동석 백남채 백흥기 상훈 서광조 서기창
서기풍 서낙서 서달수 서대순 서도인 서동익 서동일
서몽조 서민호 서병돈 서병두 서병림 서병수 서병순
서병철 서보인 서상돈 서상우 서상일 서상호 서영석
손응룡 쑤징허 신기철 신현모 어윤희 오기열 용환각
육홍균 윤희순 원태우 이강우 이병희 이상백 이성구
이연호 이종헌 이찬우 이태준 이호철 이혜련 장종원
장철부 장태수 장홍염 정정화 정진근 정태진 정희섭
조규석 차미리사 차주환 최용신 최효일 탁영래 탁영의
태극 태윤기 팽동주 표영각 피용학 한항길 홍원표
후세 다쓰지 }}}}}}}}}

성명 동창률(董昌律)
생몰 1868년 ~ 1943년 4월
출생지 함경남도 북청군
사망지 강원도 양구군 팔랑리
매장지 강원도 양구군 남면 대암산 자락
추서 건국훈장 애족장

1. 개요2. 생애

1. 개요

한국의 독립운동가. 1990년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받았다.

2. 생애

동창률은 1868년경에 출생했다. 그의 본적지는 서울 중구 압정동으로 기재되어 있지만, 실제로는 함경남도 북청군에서 출생했다고 하며, 1897년경에 서울로 상경했다고 한다. 그는 일진회에 가입해 평의원과 경무위원장을 지내며 친일 행적을 벌였지만, 한일병합 후 회심하여 국권 회복의 기회를 엿보다가 1919년 3.1 운동 이후 전협(全協), 최익환(崔益煥) 등이 결성한 대동단(大同團)에 가입했다.

동창률은 가입 후 기관지 <대동신보(大同新報)〉의 배포에 앞장섰고, 1919년 8월 함경북도 단천에 파견되어 김병권(金秉權) 등을 동지로 포섭했다. 그리고 그해 10월 의친왕을 상하이로 망명시키는 계획에 참여했지만 의친왕 일행이 11월 11일 만주 안동역에서 일본 순경에게 체포되면서 모든 것이 물거품이 되고 말았다. 이로 인해 대동단은 일제 경찰에게 발각되어 대다수 조직원들이 체포되었고, 그 역시 체포되어 1920년 12월 7일 경성지방법원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고 경성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렀다.

출옥 후 강원도 양구군 팔랑리로 거처를 옮긴 동창률은 이곳에서 학교에 가지 못하는 아동들에게 한문을 가르치고 민족의식을 가르치다가 1943년 4월경 병사했고, 강원도 양구군 남면 대암산 자락에 안장되었다.

대한민국 정부는 1983년 동창률에게 대통령표창을 추서했고, 1990년에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