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13 00:25:29

하기요시

파일:external/gomarz.blog.so-net.ne.jp/saki525_hagiyoshi-79891.jpg
ハギヨシ.

사키의 만능 집사 담당

다만, 쿠니히로 하지메는 그를 하기와라 씨라고 불렀기 때문에 본명이 하기와라인 듯.[1]

사키 -Saki-의 등장인물. 몇 안되는 남자 캐릭터.
류몬부치家의 집사. 성우는 오노 다이스케[2], 실사판 배우는 타마키 유우키.

첫 등장은 대회 도중에도 강변에 나가있던 아마에 코로모를 대회장으로 데려오려고 한 것. 이 때는 코로모의 첫 등장장면이라 상대적으로 눈에 띄지 않았지만... 이후 그의 무시무시한 먼치킨성의 편린이 조금씩 드러나게 된다. 우선 류몬부치 토오카의 부름에 순간이동으로 나타나는(...) 초자연적 현상도 보여주고, 팔 하나가 떨어져나간 에토펭을 신기에 가까운 바느질로 거의 완벽하게 복원시키는데다가 애니메이션에서는 남들 눈이 많은데도 류몬부치 토오카에게 차를 권하는 마이페이스적인 상황을 연출했다.(...)

이외에도 코로모한테 발신기를 붙여놨는지 GPS 같은걸로 코로모를 찾아내기도 한다.

덕분에 2ch, 후타바의 실황이나 니코니코동화의 코멘트에는 하기요시가 등장하면 갑자기 사람들의 반응이나 분위기가 흑집사로 돌변한다. '세바스챤이다', '악마이자 집사군요' 등등등(...)

참고로 그가 또 다시 뛰쳐나온 코로모를 데려갈 때 코로모가 어차피 그딴 대회따윈 껌인데 뭐 재밌을게 있냐는 소릴 하자 "아뇨, 올해는 코로모 아가씨도 쉽게 이길 수 없을 듯 합니다."란 말을 했다. 이 말을 잘 보면 하기요시도 코로모를 능가하는 마물의 존재를 알고 있었다는 결론이 나온다. 이쯤되면 이 집사의 마작실력도 보통이 아님을 알 수 있다.[3]

애니판에서는 단체합숙 때 나름 위치가 비슷한(...) 적집사 스가 쿄타로의 마작 상대가 되어 있었고 넷마작이라서 얼굴은 못 봤지만 쿄타로와 다른 2명을 압도하고 있었다. 과연 흑집사.

최근엔 전국대회에 응원나온 류몬부치 마작부원들을 따라왔다. 현재 쿄타로에게 타코스 제작법 뿐만이 아니라 집사일을 가르쳐주고 있는 듯 하다. 이런 식으로 쿄타로와 접점이 있다보니 쿄타로의 커플링을 논할 때 가끔씩 거론되기도 하며, 커플링이 아니더라도 쿄타로와 친하게 지내려는 사람으로 자주 나온다. 때문에 SS에서는 쿄타로의 스승으로 자주 등장하며 그야말로 신출귀몰한 만능집사의 모습을 보여주곤 한다. [4][5]

이 학교에는 남자도 있다는 설정이 붙어 있는 관계로 토오카와 비슷한 연배일 가능성도 존재한다. 작가 블로그에 따르면 19세라고 한다. 즉 2년 전까지 고교생이었다는 사실(...)

아치가 편에서도 아치가 여학원의 나가노 원정으로 류몬부치 고교가 등장하게 되면서 그는 본편과 스핀오프에 모두 등장한 희소가치 있는 남성 캐릭터가 되었다. 그러나 쿄타로는...[6]



[1] 사실 이 캐릭터의 이름은 본 만화의 전 편집자의 예명에서 따온 것으로, 하기와라 역시 이 편집자의 성에서 따온 것.[2] 분명히 노렸다. 집사에다 성우보정(?)까지 더해져서 모 작품초사기 집사가 떠오른다.[3] 물론 그 이전에 다른 류몬부치 사천왕들도 사키를 위협적인 존재임을 감지하고 있었고, 이를 사전에 들었을 가능성도 있다만...[4] 그런데다가 흑집사에서도 둘이 많이 부딪치는 역할이기도 하다.[5] 하다못해 몇 년 후에는 친형제로 나오기까지 한다...[6] OAD와 실사 드라마에서 조차 짤렸다. 덕분에 쿄타로 토사구팽설이 점점 힘을 얻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