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2-09 10:45:07

문양목


건국훈장 독립장(單章) 수훈자 파일:건국훈장독립장약장.jpg
{{{#!wiki style="color:#fede58; margin: -0px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color:#555555"
파일:건국훈장독립장.jpg
강경선 강기덕 강기운 강명규 강무경 강영소
강진원 계봉우 고광순 고두환 고이허 곽재기
곽종석 구연영 궈타이치 권기옥 권오설 권인규
권준 기산도 기삼연 기우만 길선주 김단야
김대지 김덕제 김도원 김도현 김동식 김마리아
김법린 김병로 김복한 김상덕 김상옥 김석
김석진 김석황 김성숙 김수민 김순애 김승학
김약연 김원국 김원범 김인전 김정익 김중건
김진묵 김철 김철수 김학규 김한종 김혁
김홍일 김희선 나병삼 나월환 나정구 나창헌
나철 나태섭 남궁억 남정각 노병대노응규
노태준 류인식 마수례 마진 명제세 문석봉
문양목 문일민 문일평 문창학 민양기 민필호
박건병 박건웅 박경순 박상진 박시창 박인호
박장호 박재혁 박차정 박찬익 박희광 반하경
방순희 백기환 백남규 백일규 백정기 서병희
서상교 서영석 서일 석호필 선우혁 손정도
송계백 송병선 송병조 송종익 송진우 송학선
송헌주 신숙 신언준 신팔균 신현구 심남일
안경신 안공근 안규홍 안명근 안무 안승우
안춘생 안태국 안희제 양근환 양기하 양세봉
양우조 양진여 엄항섭 여준 연병호 염온동
오강표 오광심 오면직 오성술 오영선 오의선
우덕순 우재룡 원심창 유관순 유근 유동하
유림 유석현 유일한 윤동주 윤병구 윤세복
윤세주 윤자영 이갑 이강 이강훈 이광민
이규갑 이남규 이만도 이명하 이상룡 이상정
이석용 이설 이성구 이수흥 이애라 이윤재
이원대 이의준 이인 이장녕 이재유 이재현
이종건 이종희 이준 이준식 이중언 이진룡
이진무 이춘숙 이탁 이회영 이희승 임병찬
임치정 장도빈 장지연 장진홍 장태수 장형
전덕기 정이형 정인보 정인승 정태진 정현섭
조경한 조동호 조명하 조병옥 조병준 조시원
조지 쇼 주기철 차이석 차희식채기중 채응언
최양옥 최용덕 최재형 최중호 최진동 최팔용
표영준 한성수 한시대 함석은 함태영 한상렬
한징 한훈 현익철 현정건 호머 헐버트홍언
홍원식 홍진 홍학순 황병길 황병학 황상규
황현 }}}}}}}}}

이름 문양목 (文讓穆)
생몰년도 1869년 6월 7일 ~ 1940년 12월 25일
본관 남평 문씨
출생지 충청남도 태안군 남면 몽산리[1]#

1. 개요

문양목은 동학농민운동에 참여하고 해외에서 활동한 독립운동가이다.

2. 생애

문양목은 25세 되던 1894년 동학 농민 혁명이 발발하자 운동에 참여한다. 잡혀있는 동학 동료들을 구하는 작전에 참여하는 등 활동하지만 이 과정에서 같이 참여했던 아내가 죽고 본인도 죽을 뻔하는 피해를 입는다.

운동이 진압되고 숨어지내다가 을사조약이 체결되고나서 하와이로 건너간다. 사탕수수농장에서 자금을 모으고 샌프란시스코로 건너간 다음 동학농민운동 출신 인물들과 함께 '대동보국회'를 결성하고 회장으로 선임된다. 해당 단체에선 대동공보라는 기관지를 발행하여 동포들을 대상으로 국권 회복 운동을 고취시키는 등의 노력을 하였다.

1908년 3월, 더럼 스티븐스가 샌프란시스코에서 일본의 한국 침략은 정당하다는 망언을 한다. 대동보국회는 공립협회와 함께 문양목을 포함한 특사 4명을 파견하여 해명과 사과를 요구했다. 그러나 스티븐스가 이를 거절하여 격분한 특사들이 스티븐스를 폭행하는 일이 벌어진다. 이튿날에는 전명운장인환이 스티븐스를 사살하고 대동보국회는 변호인단을 꾸려 무죄를 호소하는 등의 노력을 한다.

이후에도 하와이와 샌프란시스코를 오가며 미주 한인들의 대표를 맡다 1940년에 사망한다. 1995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된다.

3. 참고 자료

  • 정상규 저. <잊혀진 영웅들, 독립운동가>. 휴먼큐브. 2017년. 218~219p

[1] 남평 문씨 집성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