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1-29 01:12:29

사실상 표준


영어: De facto standard
한국어 한자: 事實上標準
일본어: 事実上の標準
1. 개요2. 예시3. 관련 문서

1. 개요

ISO와 ITU 같은 세계적인 표준화 기관이나 KS, ANSI, JIS, DIN 같이 국가에서 공인된 기관에서 공식적으로 지정한 표준은 아니지만, 여러가지 사정으로 말미암아 경쟁 규격이 탈락하면서 시장 경쟁에서 압도적으로 승리하여 그걸 쓸 수밖에 없을 정도로 점유율이 올라간 나머지 업계 표준같이 자리잡은 것을 '사실상 표준'이라고 한다. 영어 표현은 'De facto standard'인데, \'de facto\'는 라틴어이고 영어의 'in fact'이다. 물론 그 자체는 별도의 규격이 있겠지만 이는 여러 규격의 하나일 뿐으로, 해당 규격만을 사용해야 하는 강제 규정은 없다.

사실상 표준 규격이었지만 나중에 ISO, ITU 같은 세계적인 표준화 기관에서 표준화로 인정하면 'De jure standard'로 불리며, 정식 표준으로 인정된다. 보통은 오랫동안 널리 쓰이고 효율적인 데다 편리하기 때문에 사실상 표준에서 공식적인 표준 규격이 되지만, 매우 비효율적이지만 단지 압도적으로 오랫동안 널리 쓰였기 때문에 사실상 표준에서 공식적인 표준 규격이 된 사례도 있다. 대표적인 게 QWERTY 자판. 경로의존성에도 관련 내용이 있다.

2. 예시

다음과 같은 경우들은 여기에 해당되지 않는다.
  • 사실상 표준 규격이었지만 나중에 공식적으로 표준화된 규격(De jure standard)으로 인정된 경우 - QWERTYMP3, HTML, PDF, ZIP, USB 등,
  • 갈라파고스화되어 특정 지역/국가에서만 널리 쓰이는 규격 - 미국 단위계(인치, 파운드, 야드등), HWP, NTSC-J
  • 단종된 지 5년 이상 된 규격/플랫폼 - VHS
  • IBM PC 호환기종(x86, x86-64): Microsoft Windows
  • 모바일용 CPU: ARM
  • HDMI: 비디오 전송 단자 규격으로, 수많은 경쟁자를 물리치고 대세가 되었다. 다만, 구형 VGA 단자(DE-15), DVI 단자도 아직 많이 쓰이고, HDMI는 특허 사용료를 내야 하기 때문에, 로열티를 내기 싫어하는 일부 기업 측은 로열티가 없는 디스플레이포트를 사용하기도 한다. 물론 로열티 말고도 애플과 인텔 측이 만든 썬더볼트 포트가 DP와 호환되는 등 다른 여러 이유가 있기도 하다. 자세한 것은 문서 참고.
  • SD카드: Compact Flash, 메모리스틱, xD 픽처카드, SMC 같은 수많은 메모리 카드 규격 가운데에 마지막까지 살아남아 사실상 표준이 되었다.[1]
  • 3.5 mm 오디오 단자: 스마트폰에서 대부분 채용하는 단자로서 다른 오디오 단자를 누르고 현재 거의 모든 스마트폰의 아날로그 단자로 사용된다. 그러나 아이폰이 3.5mm 이어폰 잭을 없애면서 다른 중국 제조사들도 3.5mm 단자를 없애가는 추세이나 세계 1위 삼성전자와 엘지전자는 아직 3.5mm 단자를 유지하고 있고, 시중에 판매되는 유선 이어폰 가운데 99.9%가 3.5mm 단자이기 때문에 사실상 표준이라고 해도 마땅하다.[2]
  • Full HD(1920x1080) 해상도: 2017년 기준으로 HDTV, 블루레이, PS4, 엑스박스 원, HDMI, PC 모니터, 준 플래그쉽 스마트폰 같은 영상 기기 대부분에 채택한 해상도이다. 다만, 쪽은 이미 QHD(QHD+)가, USD 1,000 이상의 중고급형 TV 시장에서는 이미 UHD(4K) 해상도가 주력이다.
  • Blu-ray Disc: HD-DVD와의 전쟁에서 승리하고 사실상 표준 규격으로 등극했다.
  • PC용 게임패드: XInput API를 지원하는 XB360/XBO 패드. 이전에 DirectInput이라는 API가 있었으나 XInput으로 대체되었다. 모든 PC 게임패드는 XInput API를 지원하는 패드가 사실상 표준이 되었다.
  • MIDI
  • 크로노스 그룹에서 발표한 각종 라이브러리 및 API. 가장 유명한 것은 OpenGL이다.
  • Direct X: PC 게이밍 한정. OpenGL도 쓰이기는 하나 압도적으로 점유율이 차이난다.
  • 파일 포맷
    • Microsoft Office: doc, xls, ppt 포맷 등. 다른 것으로 바꾸고자 낸 docx, xlsx, pptx 등은 그냥 표준이다. 이것들이 기반으로 만들어져 상당히 유사하지만 다른 포맷임에 주의하자.
    • AutoCAD: DXF 포맷. CAD 프로그램 대부분이 지원한다.
    • Gerber format: PCB(인쇄 회로 기판) 제작으로서 사실상 표준 포맷. 원래 벨기에의 거버사에서 개발한 포맷이나 사실상 표준이 되어 많은 PCB CAD 프로그램이 지원하는 포맷이다.
    • PSD: 어지간한 그래픽 툴이면 PSD 지원은 기본 사양이다.
  • 미국 국방부, FDA 같은 미국 정부 기관: 항공 산업, 식품 같은 분야에서 미국 정부기관의 승인을 받으면 타국 승인을 받는 것도 어렵지 않을 정도로 미국 기관의 심사 기준이 까다롭다. 특히 이 인증을 통해 미국에 판매할 수 있는 것은 안전성을 입증받아 시장을 개척할 수 있는 효과가 있다.
  • 금융IC카드: 비자카드, 마스터카드가 정한 표준이지만 다른 국제브랜드(JCB, 아멕스, 다이너스 클럽, 디스커버 등)와 세계의 거의 모든 금융기관들이 따라가고 있다.
  • 샤프심: 검정색 0.5mm
  • 모바일 운영체제: 안드로이드(운영체제), iOS
  • 실험동물: 래트

3. 관련 문서


[1] 저 중에서 CF카드라고 알려지고 많이 불리는 Compact Flash는 과거에 DSLR카메라 저장매체로 많이 쓰였다. 지금은 SD카드가 거의 표준시되고 기술발전에 따라 CF카드보다 더 작으면서 읽기/쓰기 속도가 높은 SD카드가 속속 등장함에 따라 이제는 잘 쓰이진 않는다. 하지만 플래그쉽 DSLR 카메라들 중 일부는 둘다 채택하는 경우도 있다. 요즘 CF카드 만드는 회사도 극히 드물고 제품군도 하이엔드 위주 밖에 없어서 전문가가 아니면 안 쓴다. 굳이 일반인들이 쓰는 경우라면 아이팟 클래식 소유자들이 HDD 적출한 뒤 개조하는 용도말곤 없다.(근데 SSD대중화에 따라 CF카드 개조 역시 사장되어 가는 추세다.)[2] 2019년 각 제조사 안드로이드 플래그쉽 기준으로 삼성이나 엘지가 아니면 대부분 이어폰 단자빼버리고 USB type-c단자로 소리를 출력하는 폰이 급증하고 있다. 하지만 이걸 보고 type-c가 차세대 오디오 출력단자로는 다소 애매한게 이러한 현상이 스마트폰 한정으로 생기는 기현상이기 때문이다. 물론 애플 맥북프로나 삼성 노트북 펜S같이 type-c로 퉁치는 경우도 있지만 데스크탑 메인보드, MP3플레이어(저가 및 고음질 전용 플레이어 포함), 그리고 소리를 듣기 위한 이어폰 및 헤드폰 이 3.5mm로 나오기에 3.5mm단자는 업계에 단자 소형화나 기타 이유로 변화하지 않는 이상 그 입지는 굳건할 예정이다.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