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8-03 13:49:37

릿뽀

헌터×헌터에 등장하는 현상금사냥꾼 헌터이자 형무소장. 키가 작고 째진 눈에 다소 음흉한 인상을 가진 헌터로 제287기 헌터 시험 제3차 시험관이었으며 3차 시험장인 트릭타워의 주인이다. 성우는 구판이 아카이다 요시히코/윤세웅.리메이크판이 야마모토 마사타케/김기철/데릭 스티븐 프린스이다.

시험 내용은 간단하게 제한시간 72시간 내에 밑에 까지 내려가는 것. 하지만 이 탑은 암벽등반 식으로 내려가려 하면 근처에 괴수들이 나타나 잡아먹어버리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수험자들은 탑에 숨겨진 비밀 장치로 내려가야만 했다.

또한 탑 내의 루트도 다르기 때문에 곤 일행이 들어갔던 다수결의 길 외에도 여러가지 길이 존재하며 각각 클리어해야 하는 조건이 다르다고 한다.

그는 탑의 각 루트에 시련관들을 배치했는데, 이 시련관들은 100년형 이상의 장기복역수로 탑 안에 수험생을 1시간 묶어놓을 때마다 1년 감형시켜주기로 거래를 한 것이다. 때문에 시험은 시련관들과 타워의 장치들이 다 하고 그는 관제센터에 앉아 CCTV를 보면서 과자만 먹고 있었다.[1] 어떻게 보면 가장 놀고 먹으면서 시험을 때운 인물.

또한 같은 헌터의 정인지 히소카에게 복수를 원하는 무한사도류를 히소카의 루트에 배치시켜주는 배려를 해 주었다.그래봤자 끔살이었지만

3차시험 합격한 24명을 상대로 제비뽑기를 시켜 사냥할 사람과 사냥당할 사람을 정하게 하고 4차 시험의 룰을 설명해주었다. 특별한 담당 헌터가 없던 4차 시험을 봐서 릿뽀가 4차 시험 관리도 겸하고 있었던 듯 하다.

여담으로 나중에 등장해서 그런지 사토츠멘치에 비해 비중도 적고 디자인도 다소 성의 없어보이는 편이다.[2]

그후 네테로 회장의 장례식과 차기 헌터회장 선거에 참석했다. 이 때 울상을 짓고 있던 것으로 보아 네테로를 많이 따르던 것으로 보인다.



[1] 가끔 수험자들에게 방송을 해주기도 했다.[2] 다만 구 애니판에서는 나름대로 대사도 늘고 비중도 꽤나 챙긴 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