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01-10 12:48:20

합리주의

서양 철학사
근현대 철학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6px"
고대 철학중세 철학근현대 철학
17-18세기 철학
경험주의 프랜시스 베이컨, 토머스 홉스, 존 로크, 조지 버클리, 데이비드 흄
합리주의 르네 데카르트, 바뤼흐 스피노자, 고트프리트 폰 라이프니츠
계몽주의 드니 디드로, 몽테스키외, 볼테르, 장 자크 루소
19세기 철학
이마누엘 칸트 신칸트주의
독일 관념론 피히테, 셸링, 헤겔
사회주의 카를 마르크스, 프리드리히 엥겔스, 피에르 조제프 프루동
공리주의 제러미 벤담, 존 스튜어트 밀
비합리주의 쇠렌 키르케고르, 아르투어 쇼펜하우어, 프리드리히 니체, 앙리 베르그송
20세기 이후
대륙철학 해석학, 현상학, 실존주의, 신마르크스주의, 모더니즘, 포스트모더니즘, 프랑크푸르트 학파
분석철학 논리 실증주의, 실용주의,
논리학(수리철학), 언어철학, 형이상학, 심리철학, 과학철학
}}}}}}||


모든 판단에 최대한 이성적이려는 것이다. 충동과 욕구에 바탕을 둔 태도, 신앙주의를 비롯한 종교적 사고방식, 회의없는 맹신과 대립되는 대표적인 철학이자 관념이다. 이성론이나 합리론이라고도 칭한다.

경험론과 이성론은 크게 대립하는 게 아니고, 경험론이 비이성적인 것도 아니다. 경험론에 비해 이성론이 보수적일 뿐이다. 경험론은 이성론에 비해 새로운 경험으로 새로운 지식을 쉽게 받아들이고 그걸로 기존의 지식을 비판하는데도 열려있다.

이성론자 중 제일 유명한 사람으로는 데카르트가 있다.[1] 흔히 이성론의 계보는 데카르트에서 스피노자로 이어지고, 니콜라 말브랑슈를 거쳐 라이프니츠에서 정점을 찍는 것으로 여겨진다. 하지만 칸트, 셸링, 헤겔 등 이후 철학자들 또한 경우에 따라서는 이성론의 계보를 잇는 것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이성론, 합리주의는 근현대 철학의 핵심이고 대개 옳지만 만능은 아니다. 인간의 이성적 태도가 언제나 약간의 오류도 없이 논리적으로 무결하다고는 볼 수 없기 때문이고, 현실적으로 인간이 늘 이성적일 수 없기 때문이다. <상처받은 내면아이 치유>를 쓴 심리학자 존 브래드쇼는 합리주의가 우리가 감정[2]을 표출하는 걸 막았고, 거기서 내면의 아이가 상처받았으며, 나중에 컸을 때 여러 문제를 일으키는 등의 행동을 보이는 원인이 되었다고 비판했다.[3]

언어학에서는 날 때부터 언어 습득 능력을 가지고 있다는 뜻으로 사용된다. 그런 면에서 생성언어학의 창시자인 촘스키는 합리론자임을 자처한다.


[1] 경험론자 중 제일 유명한 사람으로는 로크이 있다.[2] 여기서 감정과 광기는 다르다.[3] 다만 이 '내면의 아이' 이론도 대중심리학의 일종이라고 비판받는 이론이니 참고할 것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