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7 17:38:24

이물질 삽입


주의. 성(性)적인 요소가 있습니다.

이 표제어에는 성(性)적인 요소가 있기 때문에, 대한민국의 주요 포털 사이트는 이 표제어와 관련된 표현의 검색을 제한합니다.

체위의 종류
{{{#!wiki style="margin-left:-11px;margin-right:-11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기본체위 정상위 · 기승위 · 후배위 · 좌위 · 측위 · 입위
변형체위 굴곡위 · 신장위 · 교차위 · 에키벤 · 다이슈키 홀드 · 니가 플립
집단성교 쓰리썸 · 더블 페네트레이션 · 갱뱅 · 붓카케 · 스와핑
비삽입체위 항문성교 · 페깅 · 프롯 · 관장
구강성교 펠라치오 · 커닐링구스 · 리밍(애무) · 69 · 청소페라 · 딥 스로트 · 곳쿤
사정 질내사정 · 체외사정 · 시오후키
애무 전희 · 후희 · 핸드잡 · 풋잡 · 파이즈리 · 드라이 오르가슴 · 스마타
스킨십 키스 · 포옹 · 깍지 · 팔베개 · 무릎베개 · 공주님 안기
BDSM 관련 스팽킹 · 피스팅 · 이물질 삽입 · 볼버스팅 · 페이스시팅 · 수치플레이 · 골든 샤워 · 니플퍽
기타 도착증 관련 착의섹스 · 야외섹스 · 카섹스 · 폰섹스 · 스카톨로지 · 관장
자위행위 금딸 · 대딸 · 모서리 자위 · 바닥 자위 · 자위 · 자위행위/역사 · 폭딸 · 후장자위
관련 사고 복상사 · 자기색정사 · 질경련 · 발기부전
}}}}}}||


페티시즘의 일종으로 인체의 성감대를 느낄수 있는 구멍, 예컨대 여성의 성기라던가 남성의 요도, 항문에 이물질을 삽입하는데 쾌감을 느끼는 성향을 뜻한다. 영어로는 인서션(insertion)이라고 하며 일반적으로는 딜도로터 등의 성행위 기구를 삽입하는 행위를 뜻한다. 물론 BDSM플레이에 쓰는 양초라던가 식생활에 자주 쓰이는 오이가지류, 나무 막대기 등 별에 별 물건등이 들어갈수 있다. 심지어 극단적인 경우 연체류 등의 물컹물컹한 생체를 집어넣는 경우도 있다물론 실제로 따라해서 외과나 산부인과에 가는건 책임지지 않습니다

굉장히 유서깊은 성행위 중 하나로 안압지에서 신라시대에 그런 용도로 사용하던 각좆[1]이 발견된 예도 있었으며 성리학으로 인해 성의식이 억압되던 조선시대에도 과부나 홀로 사는 여성들이 이런 행위에 쓰이는 물품을 애용했다는 야담이 존재한다. 가장 유명한 얘기로는 '이것은 무엇에 쓰는 물건인고?' 라는 이야기로 과부들이 쓰던 나무막대기가 떡대 좋은 남자로 변해 이러쿵저러쿵 엣찌 일을 해준다는 설화이다. 단순히 이야기나 성인물에서만이 아니라 실제로 이런 취향을 가진 사람들도 꽤 많이 있다.

다만 다른 용도로 만들어진 물건을 너무 과하게 넣거나 세척하지 않고 그대로 삽입하게 되면, 괄약근 운동능력이 떨어지게 되므로 건강에 좋지 않다. 항문의 경우엔 탈장 및 감염, 질의 경우 질염을 유발할수 있기 때문이다. 각이 진 물건을 넣을 시 열창 등의 상처가 날 수 있다. 항문과 질은 매우 연약하기 때문에 상처가 나면 잘 아물지 않는다. 또한 집어넣었던 물건이 안나온다던가 해서 외과나 산부인과에 갔다는 도시전설같은 실화들도 많으므로네? 하더라도 주의깊게 안전한 물품들을 사용하도록 하자. 되도록이면 정식 성인물품이나 윤활유 역할을 해주는 젤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이물질 삽입이 꼭 취향이라면 삽입하는 물건의 소독과 세척, 콘돔 사용은 필수다.

여성의 경우 물건이 기분이 좋은게 아니라,당연히 물건도 기분좋다. 특이한 물건이 자기 안에 들어왔다는 사실이 묘한 흥분을 불러일으키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 안쪽에서 받는 자극도 자극이지만, 심적으로 오는 자극이 크다는 것. 실제로 그러고 있으면 엄청 야한 행위를 한다는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고 한다. 일종의 무드(?)를 형성하는 것인데 어째 BDSM플레이와 연결 되는 경우도 많다. 여성의 경우 이나 항문 근육을 잘 이완해 준다면 사춘기가 지난 여성은 골반이 확장이 되어있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다. 그렇다고 해서 너무 큰 물건작은 수박은 안 되는데 출산 시에는 골반의 치골결합부와 선장관절이 벌어져서 아기를 낳을 수 있는 것이다. 남성은 애초에 골반 크기부터 타고나지 않는 이상 주먹도 힘든 경우가 대부분이다. 그러나 여성이라 하더라도 가능하다는 얘기일 뿐 괄약근이 찢어지는 것을 방지하려면 충분한 훈련과 윤활제가 필수이다.

이물질 삽입은 그 장소를 가리지 않아 요도에 삽입을 하는 경우도 있다. 남성의 경우 남성기가 급소임과 동시에 성적으로 중요한 기관이자 온갖 신경이 모여있고 그 구조상 확장에 한계와 고통이 수반되지만 여성의 경우 요도에 그리 많은 신경이 분포하지 않으며 몸속으로 매몰된 형태이므로 이물질을 삽입한다든가 하는 경우에도 비교적 크게 확장된다.(애초에 확장이라 하기 뭐한게 항문처럼 근육이 늘어나는게 아니라 원래 구멍이 크다.)
이렇다고는 하지만 요도는 정말로 연약하고 다치기 쉬우므로 무턱대고 시도하지 않는 것이 좋다. 잘못되어서 방광염이라도 걸려 소변을 볼 때 안드로메다로 가고 싶지 않으면 말이다.

성고문이나 변태살인마들이 종종 강제적으로 이런 짓을 자행하여 세간의 충격을 주기도 하는데 화성연쇄살인사건의 경우가 있다. 화성연쇄살인사건의 경우 질 등에 복숭아 등의 물건을 쑤셔박은 것으로 유명하고 독재정권 시절의 고문 경찰들은 요도에 볼펜심을 넣는등의 끔찍한 짓을 했다고 알려져 있다.

[1] 오늘날로 따지면 딜도 같은 물건, 실제 모양을 보면 남성의 성기 재현도가 참으로 훌륭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