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20-03-05 22:18:08

11세기

세기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bottom:-16px; margin-left:-11px; margin-right:-11px;"
기원전
기원전 11세기 이전
기원전 10세기 기원전 9세기 기원전 8세기 기원전 7세기 기원전 6세기
기원전 5세기 기원전 4세기 기원전 3세기 기원전 2세기 기원전 1세기
기원후
제1천년기
1세기 2세기 3세기 4세기 5세기
6세기 7세기 8세기 9세기 10세기
제2천년기
11세기 12세기 13세기 14세기 15세기
16세기 17세기 18세기 19세기 20세기
제3천년기
21세기 22세기 23세기 24세기 25세기
26세기 27세기 28세기 29세기 30세기
제4천년기 이후 }}}}}}
세기구분
10세기 11세기 12세기
밀레니엄구분
제1천년기 제2천년기 제3천년기
세계 각 지역의 표기
서기 1001년~1100년
단기 3334년~3433년
불기 1545년~1644년
황기 1661년~1760년
이슬람력 391년 ~ 494년
간지 경자년~경진
일본 조호 3년~고와 2년
히브리력 4761년 ~ 4861년
북송 함평 4년~원부 3년
통화 19년~수창 6년
서하 X~영안 3년
고려 목종 4년~숙종 5년
1. 개요2. 주요 사건3. 연도 목록

1. 개요

11세기는 서력으로 1001년부터 1100년까지이다.

우선 노르만 정복으로 잉글랜드 왕국이 세워졌고 헝가리, 폴란드, 키예프 공국 등도 국가 꼴을 갖추어 나갔다. 가장 중요하게도, 그레고리오 7세와 우르바누스 2세의 노력으로 교황권이 성장하며 독일의 황제와 서임권 분쟁을 시작, 비로소 황제 - 교황 체제가 성립된 것이다.

한편, 동로마 제국은 11세기 초까지의 중흥기를 뒤로 하고 셀주크 제국과 노르만 인의 침공으로 혼란에 빠졌다. 이때 십자군이 개시되며 서유럽이 지중해 사회와 본격적인 접촉을 시작하게 된다.

동양에서는 송나라가 요나라, 서하에게 군사적으로 크게 밀려 조공을 바치게 되었으나 문화, 경제적으로는 큰 번영을 누렸고 고려는 요나라의 침략을 무찌른 후 전성기를 맞이하며 번영하였다. 일본에서는 국풍 문화의 끝물이 오며 인세이, 즉 원정이 시작되었는데 장원이 늘며 중세 무사, 즉 부시 세력이 성장하였다. 다가오는 막부를 예고한다. 우산국여진족들의 침공으로 많은 백성들이 고려로 도망가서 완전히 멸망했다.

2. 주요 사건

3. 연도 목록


[1] 현재 터키의 기원, 십자군의 계기 중 하나로 작용.

분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