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수정 시각 : 2019-10-15 09:31:48

베이시스트

Bassist
1. 개요2. 설명3. 베이시스트가 되면 무엇을 할 수 있는가?4. 베이시스트 목록
4.1. 실존 인물
4.1.1. 문서가 작성된 베이시스트4.1.2. 그 외 베이시스트
4.2. 가상 인물



영상은 자코 파스토리우스의 The Chicken

1. 개요

베이시스트를 하고 싶다는 사람은 우리 중에선 없었다. 우리가 생각하는 베이시스트는 (무대) 뒤에서 놀고만 있던 뚱뚱한 녀석이였다.
(None of us wanted to be bass player. In our minds he was the fat guy who always played at the back.)
폴 매카트니[1]

말 그대로 베이스를 연주하는 사람을 일컫는 단어. 여기서 말하는 베이스란 모든 베이스 계열 악기를 의미한다. (당연히 베이스 기타콘트라베이스를 포함)

프레티드 일렉트릭 베이스와 같은 현대적인 베이스는 대단히 소형화되고 기타의 형태를 띠게 되어 기타리스트가 베이시스트의 자리를 비집고 들어오는 경우가 많아졌으나 우리가 흔히 전문 베이시스트로 이름을 들어 본 유명 베이시스트들 다수는 현대적인 프렛리스/프렛티드 일렉베이스와 고전적인 콘트라 베이스까지 다루는, 베이스 계열의 악기를 모두 다룰 수 있는 사람들이다.

2. 설명

, 메탈, 재즈, 블루스 등등 구분할 것 없이 굉장히 많은 장르에 분포하였으며 의도하고 베이스를 넣지 않은 곡이 아니라면 베이스는 어딜 가나 있는 악기이기 때문에, 베이스의 존재 자체를 모르거나 그 소리가 무슨 소리인지 전혀 모른다고 해도 들어보긴 해봤을 것이 분명하다. 고로 친숙하지만 친숙하지 않은 악기를 연주하는 사람들. 베이스 기타 항목에도 적혀있지만 기타리스트만큼은 주목받지 못한다.

보통 기타리스트처럼 록밴드에서의 베이시스트를 떠올리는 사람도 있지만 오케스트라에도 베이시스트는 있다. 오케스트라에서는 대부분 더블베이스를 사용한다. 펜더재즈베이스는 사실 음악 장르인 재즈와는 사실상 무관하다.

애초에 소리가 들리지도 않는 사람도 있는 판이며, 존재를 아예 모르고 록밴드의 음악을 듣는 경우 이런 게 좀 더 심해서 기타가 2, 베이스가 1인 밴드의 공연 같은 걸 보면서 기타가 3개인 줄 알았다[2]라는 말을 하는 사람도 있으니... 악기에 관심이 없으면 베이스 기타나 일렉 기타나 그게 그걸로 보여 구분 못하는 사람도 많다. 그래도 좀 간단한 구분법을 찾자면, 베이스 기타가 일렉 기타보다 기타의 넥이 더 길다는 점. 그리고 손의 움직임이 단조롭고 결정적으로 일렉 기타리스트들은 거의 발작과 지X 발광에 가까운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경우가 종종 있지만 베이시스트는 대부분 그냥 가만히 서있는다.[3] 가끔 몸을 리듬에 맞춰 흔들지만 대부분 장승처럼 서 있다. 소리가 안 들린다면 생김새나 연주 하는 모습으로도 구분이 가능하니 참고하자.

어느 베이스든 간에 존재의 의의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필요 없다거나 하는 소리는 아니다. 실제로 베이스가 없는 연주는 마치 다리 없이 걷는 사람 같다고나 할까, 어딘가 텅 비어버린 느낌이 확실히 든다. 때문에 사정상 기타가 빠지긴 해도 베이스가 빠진다는 건 어지간해서는 상상하기 힘들 정도다. 그래도 베이시스트가 없는 밴드도 제법 있다. 미국 밴드 도어즈는 보컬, 키보드, 드럼, 기타 4명만으로 베이시스트 없이 구성되었는데, 이 경우 키보디스트인 레이 만자렉이 키보드로 베이스 음을 낸다. 일본에서 주가가 폭발하고있는 SEKAI NO OWARI의 경우는 베이스가 없을뿐더러 심지어는 드럼도 없다. 보컬과 기타, 피아노, DJ로 이루어져있는데, 곡 작업시에는 여러 악기와 참신한 사운드(물방울소리라던지 심장박동소리)를 이용해서 노래를 만들고 라이브에서는 NAKAJIN이 여러 악기를 연주하고 DJ인 DJ LOVE가 디제잉을 통해 리듬파트를 매꿔준다. 악기의 부재보다는 연주자의 부재가 정확한 표현일듯 하다. 베이스라는 악기가 리듬 파트를 채워주는 특징을 갖고 기타와는 다른 저음역을 내는 악기이기에 근본적인 접근이 기타라는 악기와 다르므로 아예 베이스가 없는 것이 컨셉이 아니라면 기타리스트들은 자신이 베이스를 다룰 수 있더라도 가급적 자신이 직접 베이스를 연주하기보다는 프로 베이시스트를 세션으로라도 기용을 하는 편이다.[4]

사실 베이스 기타는 밴드 스코어 중에서 잘 묻히고 안들린다 뿐이지 인지도가 그렇게 없는건 아니다. 기타, 보컬, 드럼에 비해서 눈에 잘 안 띈다는거지 인지도부터 시궁창이라 답이 없다는 소리는 아니다. 베이시스트들 중엔 '난 근음을 만드는 근음셔틀일 뿐이지'하는 자학을 우스갯소리로 써먹기도 한다. 일부 스쿨 밴드나 직장인 밴드의 경우 베이시스트가 없어, 잉여 기타리스트나 무경험자가 근음만 잡고 합주하는 경우도 있기도 하다.

프로가 아닌 경우에야 이렇다 하더라도 문제는 없겠지만 프로들의 경우엔 이 또한 문제가 되는데, 본래 기타리스트였던 사람이 팀 내에서 실력이라든가 여러가지 이유로 기타를 내주고 베이스를 잡게 되면 기타리스트로서의 정체성 때문에 남모르게 고민을 많이 한다고 한다. 실제로 프로 밴드들 중에서 베이시스트가 기타리스트로서의 정체성 때문에 팀을 탈퇴하는 사례도 보고되어 왔다. 국카스텐의 전 베이시스트였던 김진억이 그 예시. 이 사람도 본래는 기타리스트였다. 또한 전설의 그룹 비틀즈폴 매카트니도 원래는 일렉기타를 잡았는데 스튜어트 서트클리프가 나가고 베이스를 잡았다.

이렇게 말하지 않아도 콘트라베이스 같은 경우는 그 크고 아름다운 크기 덕에 박력이 넘쳐서 절대 무시는 받지 않는다. 콘트라베이스는 어딜 보더라도 시야 한 켠에 남아있다.

관객들에겐 눈에 안 띄더라도 일단 베이스는 밴드 음악에서 꽤 중요하기 때문에 베이시스트라면 밴드 못들어갈 걱정은 안해도 된다. 적어도 수요보다 공급이 후달린다.

베이스 기타 항목에도 있는 말이지만 익숙하게 프로들처럼 연주하는데 매우 힘든 악기. 테크닉은 물론이거니와 연주하는데 필요한 센스도 책임이 막중한 만큼 많이 요구되며 박자의 이해와 소화력도 중요하다. LOUDNESS를 예로 들자면 기타보컬전 아시아에서 5손안에 드는 괴물이지만 베이스드럼에 대한 언급은 없다. 그들이 못한 게 아니라 역량껏 노래한 보컬이나 변태같은 솔로로 관중을 홀린 기타만큼 튀진 않았던 점. 그렇지만 그들의 곡이 이렇게 좋을 수 있던 건 기반이 튼튼했기 때문에 그 위에 화려함을 얹을 수 있었던 것이다. 더 쉽게 설명하자면 케이크의 겉모양이 기타나 건반, 보컬 파트라면 베이스는 안에 들어있는 빵이라고 할 수 있다. 빵이 부실하면 겉이 아무리 화려해도 그 모양을 유지할 수가 없다. 그리고 정말 먹을줄 아는 사람들은 케이크의 화려한 겉모습에 속지 않고 속의 빵이 어떤지를 철저히 따진다. 마찬가지로 음악을 아는 사람들은 베이시스트의 실력을 꼼꼼히 체크하며 들으며 베이스가 어떤 존재인지를 파악하고 있는것이다. 어쨌든 베이스라는 이름은 허투루 있는 게 아니다. 음악계에서 베이스란 이름은 정말 뿌리가 되는 사람들에게 돌아가는 이름이다.

하지만 재즈 트리오에서는 위에 열거된 베이시스트의 근음셔틀, 소리 안 나는 기타 드립은 쏙 들어가게 된다. 사실 재즈에서 베이스는 굉장히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다. 까고 말해서 가요나 락의 경우 모든 파트가 모든 음을 너무 강하게 눌러 베이스의 색채가 묻어나오지 않는 편이다.[5]

혼성밴드 중에 여성 멤버가 주로 맡는 악기이기도 하다. 여성 보컬이 아닌 이상 혼성 밴드에서 여성이 드럼이나 기타를 맡는 경우는 매우 드물지만 베이스는 심심치 않게 찾아볼 수 있는데 특히 스매싱 펌킨스는 숱한 멤버 교체 속에서도 베이스만큼은 여성 멤버를 집어넣는 전통으로 유명하다. 국내에도 로맨틱펀치, 몽니, 뷰렛, 다운헬[6]처럼 여성 베이시스트를 기용하는 혼성 밴드가 있기도 하고.

사실은 알게 모르게 눈에 띈다. 저음 영역의 소리를 주로 내기 때문에 밴드에 묻혀가는 경향이 없지는 않지만, 특유의 저주파 소리로 인해[7] 방음벽 따위는 간단히 뚫고 외부인들에게 선명히 들려준다. 진짜로. 그래서 연습실 로비에서 들리는 소리는 베이스 소리밖에 없다는 우스갯소리도 있다. 그러니까 밴드에 대충 묻혀가서 안일하게 베이스 연주하지 말자. 대충 연주해도 밖에서는 다 들린다. 게다가 틀리면 엄청나게 티가 난다.

참고로 이 문서는 베이시스트들의 애정이 담겨서인지 기타리스트, 드러머 항목보다 훨씬 길다.

3. 베이시스트가 되면 무엇을 할 수 있는가?


애초에 베이스를 쳐서 베이시스트가 되는 것이지 베이시스트가 되었으니까 베이스를 잡는 것도 아니고[8] 베이스를 치기만 해도 베이시스트라고 하기 때문에, 정확히는 실력이 어느정도 있는 베이시스트의 경우를 들겠다. 기본적으로 악기만으로 밥벌이를 한다는게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자신이 하고 싶은 일로 남에게 인정받는 것만큼 힘든 일도 없기 때문에 베이시스트만 그런게 아니라 기타리스트나 드러머들과 마찬가지로 보통은 학원강사를 하거나, 세션을 하기도 한다. 물론 이 부분은 베이스를 연주함으로 돈을 버는 경우고 딱히 수익성을 따지지 않고 베이스를 연주하겠다 하면 보통은 밴드의 멤버일 가능성이 크다. 오케스트라팀 같은 건 웬만해서 취미로 팀을 짜는게 인원수나 여러가지 제약이 크지만, 밴드는 좀 덜한편.

재즈 연주자들의 커뮤니티는 잼데이라고 불리는 말 그대로 잼을 하는 날의 재즈클럽이었으나 요새는 인터넷의 발달로 무색해 진 듯 하기도 하며 홍대 앞의 유명한 클럽이 망하고 그곳에서 연주를 하며 친분을 쌓아온 사람들이 탄식하고 있다. 재즈클럽이 많지 않은 한국에서 루키 재즈연주자들은 주로 학교에서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프로씬에서 활동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생계를 위해 가요를 겸업하기 때문에 사회에서는 세션을 할 때 서로 마주치며 통성명을 한다. 어딜가나 잘 하는 사람은 적기 때문에 어느정도 기본만 잡혀있다면 누구던 그 베이시스트를 쓸 것이다. 참고로 재즈 연주자들(비단 베이시스트 뿐만 아니라)은 정작 재즈로는 돈을 잘 못 버는 구조속에서 활동하기 때문에 결국 돈이 벌리는건 레슨과 녹음 세션일 것이다. 일부 연주자들은 활 연주 기법을 어느정도 단련해 놓고 클래식 연주자에 비견하진 못하지만 간단한 현악 반주정도는 가능할 정도로 만들어 놓는다. 위와 같이 전문적으로 하긴 매우 힘들다. 이론에 빠삭해야하는 분야기도 하고 몸도 잘 상하니 어중간한 각오론 그냥 취미로 하자.

4. 베이시스트 목록

4.1. 실존 인물

4.1.1. 문서가 작성된 베이시스트

4.1.2. 그 외 베이시스트

  • 가르네리우스의 타카
  • 가챠릭 스핀의 코가
  • 게이트 플라워즈의 유재인
  • 구본암 - 한국에서 가장 떠오르고 있는 베이시스트 중 하나.
  • 국카스텐의 김기범
  • 그린데이의 마이크 던트 - 밴드내에서는 피킹으로만 친다.
  • 그레이트풀 데드의 필 레시
  • 근육소녀대의 우치다 유이치로
  • 내 귀에 도청장치의 황의준
  • 나이토메아의 니야
  • 나이트위시의 마르코 히에탈라 (Marco Hietala)
  • 네미시스의 최성우[13]
  • 네이 오블리비스카리스Brendan "Cygnus" Brown
  • 노바소닉, N.EX.T의 김영석
  • 노브레인의 정우용
  • 뉴욕 돌스의 샘 야파
  • 머틀리 크루의 니키 식스
  • 다운헬의 율리아
  • Dead or Alive 의 마이크 퍼시(Mike Percy)
  • 데이브레이크의 김선일
  • 데프톤즈의 치 쳉
  • 델리스파이스의 윤준호
  • 도미니크 디 피아자 (Dominique Di Piazza) - 프랑스의 베이시스트. 신동 헤드리안 페라우드의 스승이기도하다
  • DIR EN GREY의 토시야
  • 디오니서스의 류원석
  • 디아블로의 강준형
  • 딕펑스의 김재흥
  • 딥 퍼플의 로저 글로버, 글렌 휴즈
  • 러시의 게디 리 - 빌리 시언과 존 명이 모두 존경하는 베이시스트로 꼽은 바 있다.
  • 레벨42의 마크 킹
  • 마이클 피포퀸하 (Michael Pipoquinha) - Kid Bassist로 유명했었다.
  • 모토 후쿠시마
  • 제프 벡과 한때 함께 공연했던 탈 윌켄펠드 (Tal Wilkenfeld) - 유명한 여성 베이시스트. 실력과 함께 빼어난 미모로 유명세를 탔다.
  • 림프 비즈킷의 샘 리버스
  • 로맨틱펀치의 하나[14]
  • 레드애플의 광연
  • 래리 그레이엄 (Larry Graham) - 슬렙의 개발자중 하나타.
  • 레이 브라운 (Ray Brown)
  • 로드 오브 메이저의 마츠모토 켄이치
  • LUNA SEA의 J
  • 루이스 존슨 (Louis Johnson) - 슬랩으로 베이스를 부수려 한다.
  • 마룬 5의 미키 매든(Mickey Madden)
  • 마이크 맨슨 (Mike Manson) - 남성 재즈 싱어 알 재로(Al Jarreau)의 베이스 세션을 한 적이 있다.
  • 마이클 맨링 (Michael Manring) - 스스로를 자코 파스토리우스의 수제자라고 떠들고 다닐 정도로 자코 파스토리우스빠순이.
  • 마커스 워십의 곽노연.
  • 맥시멈 더 호르몬의 우에하라 후토시
  • 맨드레이크의 타나카 야스미 - 극초반(73~74?) 한정. 다만 맨드레이크 중반부터 맨드레이크가 1979년에 P-MODEL로 이름을 바꾼 후 1983년까지 키보디스트로 재적하게 된다(…).
  • 메탈리카의 로버트 트루히요
  • 멜빈 데이비스 (Mevin Lee. Davis) - 리 릿나워와 샤카 칸 등 많은 뮤지션과 연주를 해온 베이시스트프로듀서.
  • 모노 네온 (Mono Neon) - 본명은 드웨인 토마스 주니어 (Dywane Thomas Jr.)이며, 유튜브 베이스 스타 중 한명이다. 그루브 뒤짐.
  • 몽니의 이인경
  • 미스터 칠드런의 나카가와 케이스케
  • 바닐라 유니티의 닉
  • 박한진 - KBS 콘서트 7080의 백밴드에서 베이스를 연주하고 있다.
  • 밥 데이즐리
  • 백두산의 김창식
  • 버스커 버스커의 김형태
  • 버즈의 크리스 힐먼
  • 부활의 (前)정준교, (現)서재혁
  • 부치 콜린스
  • 뷰렛의 안재현[15]
  • 블러의 알렉스 제임스
  • 빅터 베일리 (Victor Bailey) - 자코다음의 웨더레포트 베이시스트
  • 사쿠마 마사히데 - 일본의 프로듀서, 베이시스트, 기타리스트, 키보디스트. '사쿠마식 피킹'[16]이라는 고유의 피킹을 자신이 프로듀싱한 여러 밴드들에게 전수해준(…) 바 있다.
  • 세이키마츠의 제논 이시카와
  • 슈퍼키드의 헤비포터
  • 스윗리벤지의 이화연
  • 슬립낫의 폴 그레이
  • 시나위의 이경한
  • SCANDALTOMOMI
  • 스튜어트 햄 (Stu Hamm) - 불꽃 슬랩, 불꽃 태핑.
  • 스티브 베일리 (Steve Bailey) - 前 버클리음악대학교의 학과장, 현 노스캘리포니아주립대학교 강사
  • 슬레이어의 톰 아라야
  • 심플 플랜의 데이빗 데로지에
  • 아브라함 라보리엘 (Abraham Laboriel)
  • 알레인 카론 (Alain Caron)
  • 알렉스 알 (Alex Al)
  • 애니메탈의 MASAKI
  • 앤드류 고체 (Andrew Gouche) - 가스펠의 제왕
  • 앤스랙스의 프랭크 벨로
  • 앤서니 잭슨 (Anthony Jackson)
  • 야넥(자넥) 귀즈달라 (Janek Gwizdala) - 영국의 솔로 베이시스트.
  • 에반 마리엔 (Evan Marien) - 뉴욕,브루클린에 거주중의 베이시스트. 자신의솔로팀인 EMAR, 슈퍼드러머 Dana Hawkins 와 함께하는 듀오팀 Evan Marien x Dana Hawkins,으로 많이알려져있고 여러퓨전재즈,컨템푸러리 재즈, IDM, EDM,등의 세션및 괴물기타리스트 Allan Holdsworth, 버클리교수 TIm miller,우에하라 히로미밴드의 기타David "Fuze" Fiuczynski, 괴물드러머 Virgil Donati등등과 같이 활동해왔다. 에반만이 가지고있는 특유의 펜타,헥사토닉의 프레이즈들은 넘사벽
  • 엘르가든의 타카다 유이치
  • 예리밴드의 김선재
  • 옐로우 매직 오케스트라(YMO), 핫피 엔도의 호소노 하루오미
  • 오테일 버브리지 (Oteil Burbridge)
  • 웨이맨 티스데일 (Wayman Tisdale)
  • 유니콘[17] EBI
  • 이글스의 티모시 슈미트
  • 이성찬
  • 이연준
  • 이태윤 -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의 베이시스트. 이태윤 항목은 아프리카TV BJ인 약쟁이태윤이 항목으로 리다이렉트된다.
  • 자미로콰이의 폴 터너 (Paul Turner)
  • 자우림의 김진만
  • 장기하와 얼굴들의 정중엽
  • 주다스 프리스트의 이안 힐
  • 제임스 재머슨 (James Jamerson)
  • 제임스 재머슨 Jr ( James Jamerson Jr)
  • 제프 벌린 (Jeff Berlin)
  • 재니스 마리 존슨 (Janice Marie Johnson) - 1971년에 결성된 A Taste of Honey 라는 디스코 밴드에서 베이시스트 겸 보컬로 활동하였고 A Taste of Honey 의 대표곡으로는 Boogie Oogie Oogie (1978)
  • 조동익
  • 존 페티투치 (John Patitucci) - 많은 분들이 드림 시어터의 기타리스트 존 페트루치와 헷갈려 하신다.
  • 지미 베인 - 디오, 레인보우, 게리 무어 등 메이저 밴드에서 활동한 베이시스트.
  • 체리필터의 연윤근
  • 최인성 - 가수 의 월드투어를 함께 한 적 있다.
  • 최원준
  • 최희철 - 재즈 그룹 커먼그라운드의 베이시스트. 위대한 탄생의 베이시스트 이태윤의 제자.
  • 카시오페아의 나루세 요시히로, 사쿠라이 테츠오 - 전 멤버. 현재는 솔로 활동 중이며 카시오페아의 기타인 노로 잇세이와 함께 어쿠스틱 듀오 Pegasus를 결성하여 활동하기도 한다. (그렉 하우, 데니스 챔버스와도 활동한 적 있다.)
  • 콜드플레이의 가이 배리먼
  • korn의 레지널드 "필디" 아르비주
  • 크라잉넛의 한경록 - 가끔 본인이 노래를 할 때도 있고 개인 싱글 앨범도 있다. 크라잉넛 노래 중에 작사, 작곡한 노래가 꽤 많다.
  • 크래시의 안흥찬 - 레미 킬미스터처럼 보컬 겸업이다. 그래서인지 인지도가 높은 편. 서태지와 아이들의 교실이데아에도 참여했는데 이로 인해 당시 록부심이 넘치다 못해 대중가요를 깎아내리던 이들의 욕을 많이 먹기도.
  • 크리스찬 맥브라이드
  • 크림의 잭 브루스
  • 클릭비김상혁, 오종혁 - 클릭비에서 두 사람 모두 포지션이 베이스 겸 보컬이었다. 당연히 당시 클릭비 컨셉상 둘 다 잘 치지는 않았다. ~
  • 키스의 진 시몬즈
  • 토니 그레이 (Tony Grey) - 잘 생김.
  • 토토(Toto)의 마이크 포카로(Mike Porcaro)
  • 트랜스픽션의 손동욱
  • 티스퀘어
    수토 미츠루 - 1987년부터 2000년까지 티스퀘어에서 활동 후 현재 솔로 및 TRIX의 멤버로 활동 중. 다만 현재 티스퀘어의 베이스가 공석이기 때문에 라이브 콘서트 때나 티스퀘어 슈퍼밴드 앨범에서는 서포트 세션으로 자주 모습을 보이는 편.
    타나카 토요유키 - 1981년부터 1986년까지 활동 후 수토와 교체. 요즘은 티스퀘어 슈퍼밴드를 중심으로 수토와 함께 세션으로 참가해 트윈베이스(…)를 선보이고는 한다.
  • Pia의 기범
  • 피트 웬츠 - 폴 아웃 보이의 베이시스트. 폴아웃보이 노래의 가사는 대부분 피트 웬츠가 만든다. 보컬 패트릭 스텀프는 작곡.
  • 페데리코 말러먼 (Federico Malaman) - 요즘 한창 뜨는 이탈리아 베이시스트. (유럽 아티스트들이 요즘 각광받기 시작했다.)
  • 펠릭스 파스토리우스 (Felix Pastorius) - 옐로우자켓의 지미 하슬립 대타 베이스로 활동 중이다. 자코의 아들. 진짜 아들임.
  • 핑크 플로이드의 로저 워터스
  • 헤드리안 페라우드 (Hadrien Feraud) - 요즘 한창 뜨는 프랑스 베이시스트. 잘생김.
  • 한철재
  • 혁오의 임동건
  • 015B의 조형곤 - 4집 이후 탈퇴. 이후 015B의 베이시스트는 없다.
  • 13th Night(13th Friday)의 DH.You - 리더 겸 베이시스트. 현재 밴드는 활동 중단 상태이다. 정확히 드러난 이유는 없는 상태.
  • BEAT CRUSADERS의 쿠보타 마사히코
  • BOØWY의 마츠이 츠네마츠
  • BUCK-TICK의 히구치 유타카
  • Chthonic의 도리스 예
  • Dave Weckl 밴드의 톰 케네디 (Tom Kennedy)
  • FENCE OF DEFENSE의 니시무라 마사토시 - 베이스 겸 리드 보컬이다. 거기다 신시사이저까지 연주한다(…).
  • FT아일랜드의 이재진 - 가끔 노래도 한다.
  • GLAY의 지로
  • Karizma의 닐 스튜벤하우스 (Neil Stubenhaus)
  • Yellowjacket의 지미 하슬립 (Jimmy Haslip)
  • N.EX.T의 (前/現)김영석 - 1991년 신해철의 솔로 라이브 투어 멤버로 시작해서 1997년 넥스트 해체 이후 노바소닉으로 활동해 오다, 2014년 넥스트가 유나이티드 체제로 변경되면서 다시 넥스트 멤버로 간간히 참여하고 있다.
    (現)제이드(박종대)
  • ONE OK ROCK의 료타 코하마 (ryota kohama)
  • Planetshakers의 조시 햄 (Josh Ham)
  • P-MODEL의 아키야마 카츠히코(79~80, 91~93), 키쿠치 타츠야(80~84), 요코가와 타다히코(84~85), 나카노 테루오(86~88), 코니시 켄지(94~00) - 이 인물들은 기본적으로 베이스+보컬(키쿠치 제외)도 모자라 신시사이저와 바이올린(요코가와 한정)까지 연주할 수 있다(…).
  • POLYSICS의 후미
  • Robiq
  • Scott Devine - 유튜브에 유용한 베이스 강좌를 많이 올리는 베이시스트이다. SBL youtube channel 그의 강력한(…) 악센트에 거부감이 없다면 들어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이다.
  • SPYAIR의 모미켄 - 공연때마다 하고 다니는 독특한 아이마스크로 유명하다. 자세한 내용은 SPYAIR문서 참조.
  • sum41의 콘 맥캐슬린
  • the GazettE의 레이타
  • the pillows의 초대 리더였던 우에다 켄지
  • the pillows의 첫번째 서포트 멤버였던 카시마 타츠야
  • the pillows의 두번째 서포트 멤버였던 스즈키 쥰
  • Tower Of Power의 로코 프레스티아(Rocco Prestia)
  • X JAPAN의 히스
  • Fear, and Loathing in Las Vegas의 Kei
  • DELUHI의 레다 - 가르네리우스 시절, UNDIVIDE에선 레코딩 당시 기타와 베이스 모두를 담당했다.
  • 히토리에의 이가라시 - 보컬로이드 프로듀서 Wowaka의 밴드.
  • Davie504 - 이탈리아 출신 유튜버 베이스 기타 실력이 수준급이다.
  • Dominic Lapointe - 캐나다 출신의 왼손잡이 베이시스트로 데스 메탈 영역에서 주로 활동 중이다.
  • Linus Klausenitzer - Obscura의 베이시스트.

4.2. 가상 인물



[1] 비틀즈 시절에 베이시스트를 맡았었다. 비틀즈가 해체된 지금은 올라운더.[2] 실제로 라디오헤드가 보컬 겸 서브기타 담당 톰 요크, 리드기타 담당 조니 그린우드, 리듬기타 겸 이펙터 조정 담당 에드 오브라이언 총 3명이 기타를 연주하기는 한다. 그리고 진짜 베이스를 맡은 콜린 그린우드까지 보면 기타가 4개인 줄 알겠지[3] 대표적인 예가 더 후존 엔트위슬, 레드 제플린존 폴 존스, 존 디콘, 드림 시어터존 명 등이다. 우연히도 이름이 전부 이다. 4존?[4] 잉베이 말름스틴조차도 밴드에 녹음할 베이시스트가 있을 때는 자신이 베이스를 녹음하지 않았다.[5] 드럼과 베이스가 잼을 하거나 베이스 단독으로 솔로를 할 때는 베이스가 잘 들리다가 음량을 줄이지 않았음에도 보컬, 기타가 연주를 시작하면 베이스 소리가 잘 들리지 않는 현상으로 실제로 연주 영상을 보면 알 수 있다.[6] 이쪽은 지금까지 밴드를 거쳐간 모든 베이시스트가 여성.[7] 드럼 다음 혹은 드럼급으로 소리가 크다는 말이 있다.[8] 물론 예외가 될 수 있는 경우는 있다. 그 예시가 뮤즈(밴드)크리스 볼첸홈이나 지미 헨드릭스 익스피리언스의 노엘 레딩. 위 둘은 각각 드럼과 기타를 연주하다 베이스를 연주하라고 권유를 받아 베이스 연주를 담당하게 된 케이스이다.[9] 원래는 기타 담당이었다가 2002년 이후 베이스로 전향했다.[10] 2015년 밴드로 컴백.[11] 익스트림 메탈 계에서는 최고로 알려진 베이시스트들 중 하나. 프렛리스 베이스를 능수능란하게 다룬다. 그의 프렛리스 베이스 플레이는 데스(밴드)의 정규 5집에 잘 드러나 있다.[12] 그의 항목 맨 위에 적혀있다.[13] 가끔 노래를 부를 때도 있다. 잘 알려진 수록곡인 '솜사탕'의 보컬이 바로 이 사람이다. 이 때 베이스는 본인이 아닌 전귀승이 쳤으나 전귀승이 탈퇴한 이후로는 추가바람.[14] 현재는 팀을 탈퇴. 이유는 해당 밴드의 항목 참조.[15] 동명의 배우는 남자이지만 이쪽은 여성 베이시스트이다.[16] 이렇게 베이스를 다운 피킹으로 연주하면 슬랩보다 특이한 소리가 난다고 한다.[17] 유니콘은 전 멤버가 작사작곡보컬을 다 뛰는 밴드다. 당연히 베이시스트도 베이스 치면서 보컬 맡기도 한다…[18] 보컬도 담당하고 있다.[19] 다만 우시고메 리미, 이마이 리사, 레이야의 성우들은 실존 인물로서의 베이시스트이기도 하다.